즐겨찾기 웹 메일 회원가입 사이트맵
조회 수 84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장마가 지나가니 엄청 덥네요

이러땐 아무것도 하기 싫죠

이글도 쓰기 싫어요


그런데 사실은 제가 언제 까지 이글을 쓸수 있을지를

아무도 몰라요 그래서 저는 이 받은 감동의 은혜를 꼭 나누고

싶어서 오늘도 조금만 쓰겠습니다


백병원 에서 판정을 받은 삼일후 암센타에서 다시 진료를 했으나

똑같이 판정이 나왔습니다  그리고 삼년 생존율 5%라고 하더군요


그래도 머리속으로 얼마나 살까 생존율5%를 계산 했는데 내가

그 5명중에 끼어 삼년을 살수 있을까 했는데 다음달이면 삼년입니다


아무튼 그날로 입원해서 한 보름 동안은 각종 검사하고 불려 다니느라

정신이 없었고 저녁에는 침상에 앉아서 누구에게 어떻게 회개를

하나 생각하다가 앞서 이야기 한 것 처럼


먼저 핸드폰에 이름이 있는 사람들중 나에게 상처를 받았다고 생각되는

분들에게 메세지로 교회일로 본의 아니게 상처를 드려서 죄송하여

사죄를 구하니 용서해 달라고 문자를 보냈습니다


또 이름이나 얼굴이 생각나지 않는 분들은 최대한 기억해서 용서의

기도를 드리고 공개 못할 제목들도 기도로 용서를 구하며 회개했습니다


그 기도하는 와중에도 끊임없이 꼭 이렇게 해야되나 하는 의구심과

한심한 마음이 밀려 들었습니다

그래도 시간만 나면 더 회개 할것이 없는지 어릴때 부터 지금 까지를

수십번 왕복을 하다 보니 어느듯 마음에 참 평안이 찾아 왔습니다


그러던중 예상 치도 못한 첫번째 감사한 일이 생겼다

바로 입원치료가 아닌 외래로 치료를 시작 한다는 것이었다

외래 치료만 해도 살것 같고 넘 좋아서 퇴원을 하며 감사했습니다


저는 새벽기도 하기를 참  좋아 했습니다

지금도 한시간만 앉아 있을 수만 있으면 갑니다

하나님과의 새벽 묵상시간이 넘 좋아 별 이야기 다하며 보냅니다


퇴원후 바로 다음날 새벽예배를 가니 아내가 목사님 기도를 받으라고

자꾸 옆구리를 쳐 할 수 없이 어정쩡하게 나가는데

머리에서는 회개하라고 해서 할 수 없이 과감히 나가서


제가 평소 마음속으로 젊은 목사들이 인사도 안하고

고개 돌린다고 판단하고 비판했던 내용을 고백하고 


그리고 내 아들보다 어린 사람으로 보고 주의 종으로서의 바라보지  

못한 것을 회개합니다 용서해 주시고 저를 위해 기도해 주세요 하고

기도를 받았습니다 


그런데 위임 목사님은 목사와 성도들을 장교와 사병에 많이 비교해서

말씀을 하셨는데 그때는 무슨 장교와 사병이냐고 웃고 말았는데

이제는  그들이 생명을 구하는, 영혼을 구하는 하나님의 거룩한 종인데

어떻게 이 세상 일개 장교들과 비교를 하겠습니까



그런데 그 이후 부터는 어느 순간에 그 젊은 목사님들이

하나님의 거룩한 종으로 보이고 진심으로 고개 숙여 인사하게 되고

마음이 평안하고 행복해 졌습니다


이런 조그만한 순종이 성령님의 인도가 아닌가 생각 합니다

이것이 내가 복받는 비결이고 사는 길이라 생각 합니다


그렇게 2014년 그 해를 치료를 잘 받으며 계속해서 회개에 집중하며

특히 가정에서 아내와 아이들에게 내가 살아 있는 동안에는 두번 다시

마음에 상처를 주는 말 한마디도 하지 않겠다고 한 약속을 잘 지키며

큰 어려움 없이 해를 넘어가게 되었습니다


너희를  인도하는 자들에게 순종하고 복종하라

그들은 너희 영혼을 위하여 경성하기를 자신들이 청산할 자인 것 같이 하느니라

그들로 하여금 근심으로 하게 하지 말라

그렇지 않으면 너희에게 유익이 없느니라(히13:17)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공지 교회 HD 방송 공사 공지사항 admin 2016.09.04 392
공지 (필독)홈페이지 접속이 어려우신 분들(윈7 이하)을 위한 TIP admin 2016.05.13 2017
공지 *****마이크 대여관련 공지***** admin 2016.01.31 2564
공지 !! 랜섬웨어 주의 안내 !! file admin 2015.11.03 2690
공지 (필독)메인 페이지 광고에 관한 전달사항입니다. admin 2015.10.09 2622
공지 (필독)홈페이지 리뉴얼에 관한 공지사항입니다. 4 admin 2015.09.22 3137
» 4.젊은 목회자를 대하는 마음 장도영 2017.07.04 84
60 3.성령의 음성? 장도영 2017.07.03 101
59 2.암 판정 장도영 2017.07.01 138
58 1.이젠 죽어도 여한이 없습니다 장도영 2017.06.30 134
57 17.5.28 축구선교회에서 주관한 "세계선교 통일 축구대회" 사진입니다. 많은 관심바랍니다. 오훈 2017.05.30 181
56 두란노부부학교 광성2기 모집 김형주 2017.03.16 380
55 장터사회적협동조합 임원 및 대의원 선출 공고 장터사회적협동조합 2017.02.08 389
54 결혼예비학교 3기 모집 김형주 2017.01.25 422
53 1월20일 은혜의 금요 철야 요약 채수명 2017.01.20 364
52 영화 ‘한강블루스’(무료상영) 및 이무영감독과의 토크 안내 고영수 2017.01.02 406
51 2017년 송구영신예배 교회버스 운행 시간표 file admin 2016.12.30 432
50 (161125) 『10교구 목장연합예배 file 강희선 2016.12.01 487
49 필리핀 선교 파송_ 이진우, 조정빈(미디어,3청년 전도사) file admin 2016.11.21 479
48 두란노부부학교 광성1기 모집 김형주 2016.11.02 516
47 추석 가정예배지 file admin 2016.09.13 410
46 실천신학대학원대 조성돈 교수 “자살 유가족에게도 관심이 필요합니다” 고영수 2016.09.12 195
45 중년기 학교-나를 찾아 비상하는 학교 4기 모집 김형주 2016.09.07 199
44 제3회 생명보듬페스티벌 및 걷기대회 안내 file 고영수 2016.08.24 174
43 결혼예비학교 2기 모집 김형주 2016.08.11 253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Next
/ 5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