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웹 메일 회원가입 사이트맵
위임목사 인사말   home.gif > 소개합니다 > 위임목사인사말
 
사람은 누구나 예외 없이 행복하길 원합니다. 20세기 초 벨기에의 극작가 마테를링크는 <파랑새>라는 동화극을 썼습니다. 행복의 파랑새가 어디론가 날아가 버렸다는 내용의 연극이 끝난 뒤 주인공이 무대로 나와 관중을 향해 말합니다. “그 행복의 새가 여러분에게도, 저희에게도 필요해요. 누구든 발견하면 저희에게도 알려주세요.”
‘행복하기 위한 심리학’을 추구했던 알프레드 아들러(A.W.Adler,1870~1937) 박사는 “행복은 인생의 독립된 목표가 아니라 멋진 인생에 수반되는 것”이라고 했습니다. 행복은 인간이 훌륭하고 멋진 인생에 투자하는 대가로 얻어지는 이자이며, 인생을 올바른 방향으로 향할 때 얻을 수 있는 배당금이라는 것입니다.
즉 행복하기 위해 행복을 찾으면 행복할 수 없습니다. 행복은 전인적 성숙의 과정에서 따라오는 것입니다.
이것을 신학적으로 표현한다면 “행복이란 하나님께서 주신 소명을 추구할 때 따라오는 배당금”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하나님은 우리의 창조주이십니다. 그리고 복을 주셨습니다(창1:28). 복은 원금이 아니라 이자이며 배당금입니다. 복을 좇아선 복을 얻을 수 없습니다. 인생의 사용설명서인 성경을 통해 우리의 소명을 발견하고 참된 인생을 살아야 합니다. 이것이 진짜 복입니다.
  sub0101.jpg
 
 
 
위임목사 정성진
 
blt01.gif학력

서울장로회신학교 졸업, 한국방송통신대학교 행정학과 졸업, 장로회신학대학교 신학대학원 졸업


blt01.gif약력
현 사회복지법인 해피월드 복지재단 이사장, 현 학교법인 광성학원 이사장
현 장터 사회적 협동조합 이사장, 현 미래목회포럼 상임이사현 경기기독교총연합회 수석상임회장
현 고양시 사회복지협의회 회장


blt01.gif저서
날마다 개혁하는 교회, 절대 믿음, 열정의 신앙, 당신만의 꿈을 가져라, 고난이 주는 축복
주여! 제가 먼저 회개합니다. , 예수님의 이야기로 가득한 성막의 신비
행함-야고보서 강해설교, 듣고 행하라하신 산상수훈

TOP